▲ 사진=뉴시스

[코리아데일리 강지현 기자]

세월호 희생자 49재를 맞아 안산과 인천을 비롯한 전국에서 추도식이 열렸다.

3일 안산시에서는 오전 9시부터 세월호 희생자의 넋을 기리는 49재 행사가 지장사와 하늘 추모공원, 효원 추모공원 등에서 열린다.

인천시청 앞 미래광장 합동분향소에서는 오후 5시부터 일반인 희생자 21명을 위한 추도식이 진행되며 부산 삼광사와 전남 무각사 등 일부 사찰에서도 세월호 희생자를 위한 49재가 치러질 예정이다.

한편 새정치민주연합이 세월호 침몰사고 사망자들의 49재인 오는 3일 실종자 16명 수색 성과를 바라는 의미로 16분간 선거운동을 일시 중지키로 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