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이은나기자

[코리아데일리 이은나기자] 8일 오후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동감' 언론배급시사회와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배우 여진구, 조이현, 김혜윤, 나인우, 배인혁과 감독 서은영이 참석했다.

영화 <동감>은 1999년의 '용'과 2022년의 '무늬'가 우연히 오래된 무전기를 통해 소통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청춘 로맨스다.

한편, 11월16일 스크린으로 관객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