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워풀한 측정 성능에 OLED를 탑재
L시리즈 최초로 핀트레이서, 스팟 측정 기능 탑재

[조동희 기자] 국내 골프 거리측정기 대표 브랜드인 보이스캐디(대표 김준오)가 OLED를 탑재한 보급형 레이저거리측정기 ‘보이스캐디 L6’를 16일 정식 선뵀다.

새롭게 선보이는 보이스캐디 L6의 가장 큰 특징은 기존 L시리즈 제품들이 가진 파워풀한 성능에 OLED를 더해 시인성을 확보했다는 점이다. 레드 컬러인 OLED를 사용하여, 야간 라운드나 햇빛이 강한 주간 라운드에서 사용 시 배경 색상과 명확히 구분되기 때문에 측정값을 쉽고 선명하게 확인할 수 있다.

L6 이미지 
L6 이미지 

또한 L6에서는 L시리즈 최초로 핀 트레이서™ 기능과 스팟 측정 기능을 탑재하여 더욱 정확하고 빠르게 거리를 확인할 수 있다. 핀트레이서 기능은 핀 주변을 스캔할 때 측정된 물체 중 가장 가까운 핀을 인식하는 기능이다. 

이에 손떨림 혹은 핀 뒤에 존재하는 장애물로 인해 핀 주위의 나무 혹은 다른 물체가 인식되더라도 더 가까운 핀을 인식함으로써 정확한 거리를 안내한다. 또한 스팟 측정 기능을 통해 0.1초대로 빠르게 거리를 안내함으로서 목표물까지 쉽게 조준할 수 있다. 

L6는 견고한 바디와 강력한 내구성, 인체공학적 설계로 최적화된 그립감을 동시에 담은 역동적인 디자인을 제공한다. 

강한 바디와 강력한 내구성을 통해 외부 충격에도 걱정 없이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또한 레이저 안전 등급 CLASS 1M을 취득하여 인체에 무해함과 안전성을 입증했다.

보이스캐디 김준오 대표는 “보이스캐디 L시리즈는 파워풀한 측정성능에 합리적인 가격대로 10년간 큰 인기를 끌어온 보이스캐디의 스테디셀러다.”라며 “특히 금번 출시되는 L6는 OLED와 함께 정확하고 빠른 측정이 가능한 핀트레이서,스팟 측정 기능까지 탑재하였다. 이에, 지금까지 출시되었던 L시리즈 제품 중 가장 큰 인기를 끌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한편, ‘L6’는 오는 16일 정식 출시될 예정이며, 보이스캐디 공식 홈페이지 및 온 오프라인 스토어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