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년 대비 평균 7.02% 상승

원주시 전경
원주시 전경

[코리아데일리 박승훈기자] 강원 원주시는 26만 6388필지에 대한 올해 1월 1일 기준 개별공시지가를 29일 결정·공시했다.

원주시에 따르면 결정된 개별공시지가는 부동산공시가격알리미 또는 일사편리 강원 부동산정보조회 시스템에서 열람할 수 있으며 개인정보보호 및 예산 절감 등을 위해 개별공시지가 결정 통지문은 발송하지 않는다.

올해 공시지가는 전년 대비 평균 7.02% 상승했다. 강원도 평균 상승률 8.65%보다 낮은 수준이다.

원주시 최고지가를 기록한 개별지는 중앙동 60-21번지(1060만원/㎡당)다. 최저지가는 귀래면 운남리 산7번지(747원/㎡당)다.

개별공시지가에 이의가 있는 토지소유자와 이해관계인은 5월 30일까지 시청 토지관리과 또는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이의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