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더 우리엔터테인먼트
사진=더 우리엔터테인먼트

[코리아데일리 정다미 기자] 신인 가수 나영이 음악 방송 ‘더 트롯쇼’에 출연한다.

14일 밤 9시 SBS F!L ‘더 트롯쇼’가 방송된다. 이날 방송에는 나영과 함께 영탁, 이찬원 등 대세 트로트 스타들이 출격해 다채로운 무대를 선보인다.

나영은 자신의 데뷔곡 ‘버스’ 무대를 선보여 시청자들에게 제대로 눈도장을 찍을 예정이다. 특히 이번 ‘더 트롯쇼’는 나영의 데뷔 첫 음악 방송 출연이라 더욱 관심을 모은다.

가수 진성, 조항조가 소속된 더 우리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한 나영은 데뷔곡 ‘버스’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나영은 2004년생으로 현재 고등학교 2학년이다. 앞서 여러 방송을 통해 뛰어난 실력을 보여주며 트로트 신동에 등극했다. 중학교 2학년 때 KBS1 ‘전국노래자랑’ 인기상을 비롯해, KBS2 ‘노래가 좋아’, MBC ‘편애중계’, KBS1 ‘아침마당’ 등으로 얼굴을 알렸다.

한편, 나영이 출연하는 SBS F!L ‘더 트롯쇼’는 트로트 대세 속 트로트의 모든 것을 총 망라한 차트쇼로 매주 월요일 밤 9시 방송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