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제이지엔터테인먼트

[코리아데일리(KD) 정다미 기자] 배우 이승규가 제이지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하고 활발한 활동을 이어간다.

14일 제이지엔터테인먼트가 “선과 악이 공존하는 얼굴을 가졌으며, 매력적인 보이스를 갖춘 기대가 되는 신예 이승규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승규는 뮤지컬 ‘더 데이’, ‘유관순’ 연극 ‘10분’, ‘위드 유’, ‘버스’ 등에서 주연으로 활약하며 탄탄한 연기 실력을 쌓았다.

최근 이승규는 웹드라마 ‘@계정을 삭제하였습니다’에 출연하고 있다. ‘@계정을 삭제하였습니다’는 전학을 계기로 다른 삶을 살고 싶었던 동명이인 소녀 두 명이 학교 내에서 신분을 맞바꿔 살기로 비밀계약을 맺으며 일어나는 이야기를 그린 성장 하이틴 로맨스다. 이승규와 함께 신소현, 배진영, 한예지 등이 출연 중이다.

극 중 이승규는 주인공 ‘유민재(신소현 분)’가 낙원고 다닐 때 사귀던 전 남친 ‘차현진’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차현진은 유민재가 매일 꾸는 악몽에 등장하는 잊지 못한 첫사랑 캐릭터다.

제이지엔터테인먼트는 “이승규는 실제 성격이 다정하고 섬세하며, 훈훈한 비주얼을 갖춘 호감이 큰 신인 연기자다. 앞으로 공연뿐만 아니라 드라마, 영화를 통해 다양한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할 예정이니 지켜봐주시고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제이지엔터테인먼트는 배우 송건희, 최민제가 소속돼 있는 배우 전문 매니지트먼트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