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예 > TV방송
‘전참시’ 안영미, 매니저 송은이와 함께한 하루 공개 “식욕·활력·의욕 없어서 고민”
정다미 기자  |  dami3075@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10.28  17:44:1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코리아데일리(KD) 정다미 기자] 코미디언 안영미가 극과 극 텐션의 일상을 보여준다.

오는 30일 MBC ‘전지적 참견 시점(기획 박정규/연출 노시용, 채현석)’(이하 ‘전참시’) 176회에서 안영미와 그의 매니저 송은이의 버라이어티한 하루가 공개된다.

안영미는 평소 방송에서 보여주던 것과 180도 다른 텐션으로 등장부터 궁금증을 자아낸다. 그는 공복임에도 “아무것도 먹고 싶지 않다”고 말하는가 하면, “추워서 졸리다”며 기력 없는 모습을 보여줬다.

소속사 대표이자 일일 매니저 송은이는 “안영미는 평소에 식욕도 없고, 활력도 없고, 놀고 싶어 하는 의욕도 없다”고 믿기 힘든 제보를 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런가하면 내내 활력 없던 안영미는 남편과 전화 통화할 때만큼은 극강의 하이 텐션을 과시해 폭소를 자아낸다. 안영미는 “깍쟁이 왕자님 여봉봉~”이라며 남편과 핑크빛 애정을 과시해 스튜디오를 초토화시켰다는 후문이다. 특히 안영미의 남편은 아내의 트레이드마크인 파격 19금 춤에 대한 속마음을 털어놔 송은이를 빵 터트렸다고. 이와 함께 안영미의 2세 계획도 깜짝 공개됐다고 해 궁금증이 더욱 커진다.

이어 안영미가 출연 중인 개그 프로그램 녹화 현장에서 신동엽, 정상훈, 보이그룹 NCT 127(태일, 쟈니, 태용, 유타, 도영, 재현, 윈윈, 마크, 해찬, 정우)까지 총출동해 빵빵 터지는 입담으로 시청자들의 주말을 책임질 전망이다.

한편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은 연예인들의 가장 최측근인 매니저들의 말 못할 고충을 제보받아 스타도 몰랐던 은밀한 일상을 관찰하고, 다양한 분야에서 모인 참견 군단들의 검증과 참견을 거쳐 스타의 숨은 매력을 발견하는 본격 참견 예능 프로그램으로 매주 토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된다.

정다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  등록번호:서울 다 10506  |  등록일자:2011년12월12일  |  발행일자:2011년12월 12일  |  사장·발행인 겸 편집인 : 박인환  |  미디어총괄전무 : 김삼용
영상본부장 : 최상기  |  편집이사 : 김유경  |  청소년보호 책임자:정다미  |  고문변호사 : 김영생 변호사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61-4 라이프콤비 6층  |  대표전화 (02) 6924-2400  |  팩스 (02) 6924-2419
Copyright © 2022 코리아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