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생활 > 공연/전시
아시아 최대 글로벌 뮤직 마켓 ‘2021 서울국제뮤직페어’ 개최오는 9월 30일부터 10월 2일까지 3일간 온라인으로 개최
이연서 기자  |  narcissist00@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9.24  10:38:3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사진=‘2021 서울국제뮤직페어(MU:CON)’ 포스터

[이연서 기자]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콘텐츠진흥원(이하 콘진원)이 주관하는 <2021 서울국제뮤직페어(MU:CON), 이하 ‘뮤콘 2021’> 가 오는 9월 30일부터 10월 2일까지 3일간 온라인으로 개최된다.

올해로 10주년을 맞이하는 ‘뮤콘’은 국내외 음악산업계의 네트워크 구축과 업계 종사자 간의 교류 활성화를 통해 해외 진출을 도모하는 아시아 최대 글로벌 뮤직 마켓이다. 이번 행사는 ‘K팝의 10년과 미래 : A DECADE OF K-POP AND THE FUTURE AHEAD'를 주제로 ‘뮤콘’의 새로운 지향점을 선보일 예정이다.

‘뮤콘’은 ‘K-POP의 세계화’라는 강점을 활용해 유망한 K-POP 신인 뮤지션을 발굴하고 해외 진출의 등용문 역할을 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기존의 한정된 해외 바이어를 대상으로 국내 뮤지션을 소개하는 B2B 방식에서, 소비자와의 접점 기회를 늘린다. 뮤콘 개최 10주년을 축하하는 특별공연에서 콘퍼런스, 피칭, 네트워킹, 쇼케이스, 뮤직테크 IR(기업설명회) 피칭까지 프로그램에 풍성함도 더할 예정이다.

음악산업의 트렌드와 미래를 논하는 ‘뮤콘 2021’ 콘퍼런스는 10월 1일부터 2일까지 이틀간 진행된다. 1일에는 최신 음악 유통 트렌드를 살펴보는 , 2일에는 음악 관련 신기술과 정보를 다루는 가 진행되어, 지금 글로벌 음악산업을 이끌고 있는 트렌드에 대해 국내외 연사들의 다양한 견해를 들을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이다.

1일 기조강연에는 <글로벌 슈퍼스타들의 부상-그것에서 우리가 배울 점> 을 주제로 하버드 비즈니스 스쿨 경영학 애니타 엘베즈 (Anita Elberse) 교수가 나선다. 애니타 엘베즈 교수는 방탄소년단의 성공 사례를 분석한 보고서 <빅히트와 블록버스터 밴드 방탄소년단: 전 세계로 뻗어나가는 K팝 (Big Hit Entertainment and Blockbuster Band BTS: K-Pop Goes Global)>을 발표하여 국내에 알려진 바 있다.

또한 트위터 글로벌 K팝&콘텐츠 파트너십 총괄 김연정 상무가 <#Beyond K-POP: 음악에서 영화, 드라마, 문화로 뻗어가는 K-POP의 세계화> 에서 트위터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K팝이 문화산업의 경계를 넘어 세계로 뻗어가는 양상에 대해 들려준다.

빌보드 칼럼니스트 제프 벤자민(Jeff Benjamin)의 <파워 인터뷰: 제나 앤드류스(Jenna Andrews)> 도 준비되어 있다. 제나 앤드류스는 방탄소년단의 다이너마이트(Dynamite) 보컬 프로듀싱과 버터(Butter), 퍼미션 투 댄스(Permission to Dance) 작곡에 참여했다.

이 밖에도 올해 신설한 프로그램 ‘뮤직테크 피칭’에는 콘진원의 ICT-음악(뮤직테크) 제작 지원사업에 참여한 뮤직테크 기업의 글로벌 투자사 대상 IR피칭을 지원한다. ‘뮤직테크 피칭’에 참여하는 ▲비트썸원 ▲뉴튠 ▲폰에어 ▲플레이헤드 ▲주스 등의 기업 역시 ‘뮤콘 2021’과 연계된 ‘뮤직 테크토닉스(MUSIC TECTONICS)’의 ‘뮤직 테크 콘퍼런스(MUSIC TECH SUMMIT)’에 참여해 글로벌 피칭의 기회를 잡는다.

‘뮤콘 2021’ 첫날인 30일(목) 저녁에는 뮤콘 10주년 축하공연 ‘MU:CON X The Celebration’이 개최 된다. 메인 MC ▲윤하와 보이 그룹 ▲엔시티드림과 ▲펜타곤을 비롯 록 밴드 ▲몽니 ▲소란, 퓨전 국악밴드 ▲잠비나이와 함께 ▲브레이브걸스 ▲원호 ▲서사무엘 등 다양한 장르의 뮤지션들이 화려한 무대를 꾸밀 예정이다. 뮤콘 10주년 축하공연의 2차 라인업은 추가 공개될 예정이다.

9월 30일(목)부터 10월 2일(토)까지 이어지는 ‘뮤콘 쇼케이스’에는 ▲제이미 ▲김필 ▲새소년 ▲비비 ▲안예은 ▲케이티 ▲가호를 비롯한 다양한 장르의 뮤지션과, 특히 올해는 ▲알렉사 ▲티일사일구(T1419) ▲핫이슈 ▲킹덤 ▲다크비 등 신진 K팝 뮤지션이 대거 참여, 총 42팀이 무대를 펼친다.

‘뮤콘 쇼케이스’ 우수 뮤지션에 선정되면 ‘K뮤직 위크’ 참가 지원과 함께 글로벌 프로모션 혜택이 제공된다. 한편, 3일간의 쇼케이스 기간 동안 뮤지션 ▲에이티즈 ▲에버글로우 ▲온앤오프 ▲골든차일드 ▲프로미스나인 ▲우즈 등의 특별 축하공연도 마련되어 있다.

이연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  등록번호:서울 다 10506  |  등록일자:2011년12월12일  |  발행일자:2011년12월 12일  |  사장·발행인 겸 편집인 : 박인환  |  미디어총괄전무 : 김삼용
영상본부장 : 최상기  |  편집이사 : 김유경  |  청소년보호 책임자:정다미  |  고문변호사 : 김영생 변호사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61-4 라이프콤비 6층  |  대표전화 (02) 6924-2400  |  팩스 (02) 6924-2419
Copyright © 2022 코리아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