흑석 뉴타운 내에 고등학교 설립 결정, 주거환경 개선에 기여

▲ 서울시 유용 의원

[김유경 기자]서울특별시의회 유용 의원(더불어민주당, 동작4)은 지난 6일 제5차 서울시 도시재정비위원회에서 원안 통과된 ‘흑석11재정비촉진구역 재정비촉진계획 변경 및 경관심의안’ 에 대해 매우 환영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앞서 서울시는 지난 6일 제5차 서울시 도시재정비위원회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을 담은 흑석 재정비촉진지구(흑석뉴타운) 내 흑석11구역 토지이용계획 등 재정비촉진계획 변경을 '원안 가결'했다고 7일 밝혔다.

유 용 의원은 이번 서울시 결정으로 기부채납 계획이 바뀌어 흑석뉴타운 내에 사회복지시설이 아닌 고등학교가 들어서면서 흑석동 일대 교육 복지 향상과 주거 환경 개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하였다.

유 용 의원은 9대 전반기 서울특별시의회에서 교육위원으로 활동하며 흑석동 주민들과 함께 뜨거운 열망으로 고등학교 유치를 위해 무던히 노력하였으며 9대 후반기 기획경제위원회, 10대 전반기 기획경제위원회 위원장을 역임하며 더욱 현안을 알뜰히 챙겨왔다.

유 용 의원은 우리 주민들의 절실한 기다림과 요구가 마침내 고등학교 유치를 이루게 해주었다면서 그간 이 현안사업을 위해 원팀으로 함께 뛴 이수진 국회의원과 이창우 구청장의 노력에 고마움을 표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작권자 © 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