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일반
바이오코리아(BIO KOREA 2021) 개막서울 코엑스, 잡페어 프로그램 등 온.오프라인으로 동시에 개최
이주옥 기자  |  leejo9004@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6.09  10:00:0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바이오코리아 개막 포스터

【이주옥 기자】바이오코리아 2021(BIO KOREA 2021)이 6월 9일 서울 코엑스에서 개막됐다. 이번 행사는 대한민국 최대의 국제 전문 바이오 행사다.

이번 행사는 2006년 처음 개최된 이래 올해로 열여섯 번째를 맞이하며 코로나19 팬데믹에 따라 온라인으로 전환하여 개최되었던 작년 2020 행사와 달리 컨퍼런스, 전시, 비즈니스 포럼, 인베스트페어, 잡페어 프로그램이 온・오프라인으로 동시 개최된다는 점도 주목할 만하다.

바이오코리아 2021(BIO KOREA 2021)는 충청북도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 공동 주최하고, 보건복지부가 후원하는 ‘BIO KOREA 2021’은 6월 9일 개막을 시작으로 11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다.

이와 함께 바이오코리아 홈페이지(www.biokorea.org)를 통해 6월 9일(수)∼21일(월)까지 온라인으로도 동시 개최된다.

한편 이날 개막식에는 공동주최자인 이시종 충청북도지사, 권순만 한국보건산업진흥원장을 비롯해 김부겸 국무총리, 권덕철 보건복지부장관, 캐서린 레이퍼 주한 호주대사 등이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하며 최소한으로 참석했다.

BIO KOREA 2021은 ‘뉴노멀 시대*, 바이오헬스산업 혁신기술들을 만나다’를 주제로 18개국 230여명의 국내·외 바이오헬스분야 전문가들이 참여해 면역항암제, 디지털치료제, 인공지능(AI) 등 바이오헬스산업 기술의 혁신적인 변화와 대응 방향들을 살펴본다.

전시행사로는 혁신창업 및 디지털헬스케어관, 코로나19 디바이스(진단기기, 시약 등) 쇼룸 등 각 주제별 특별관이 온·오프라인 혼합 형태로 운영돼 국내 바이오헬스 분야 혁신의 현재 모습을 한눈에 볼 수 있다.

판로개척 등 기업 홍보활동을 지원하는 비즈니스 포럼에서는 론자(Lonza), 머크(Merck), 베링거인겔하임(Boehninger lngelheim) 등 글로벌 기업들이 비즈니스 협력 모델을 소개하고 파트너링에도 참여하여 국내외 기업 간의 기술교류의 장을 만나볼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행사 관계자는 행사 기간동안 20개 기업 대표가 투자자들에게 최근 트렌드 및 경영전략을 소개하는 “인베스트페어”가 개최되며, 국내 52개 기업이 250여명의 신입과 경력직원을 채용하는 “잡페어”도 개최된다고 설명했다.

충북도 관계자는 “BIO KOREA 2021는 코로나19 상황 속에 철저한 방역체계 아래 오프라인 역시 안전한 행사가 될 수 있도록 만전을 다하여 행사를 준비해왔다.”고 말하면서 “코로나19 확산으로 비즈니스와 네트워킹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바이오산업 발전에 새로운 전기가 마련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주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  등록번호:서울 다 10506  |  등록일자:2011년12월12일  |  사장·발행인 겸 편집인 : 박인환
영상본부장 : 최상기  |  편집이사 : 김유경  |  청소년보호 책임자:정다미  |  고문변호사 : 법무법인 한결 (이오영 대표 변호사)  |  발행일자:2011년12월 12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61-4 라이프콤비 6층  |  대표전화 (02) 6924-2400  |  팩스 (02) 6924-2419
Copyright © 2021 코리아데일리. All rights reserved.